미 연준 자산매입 고려에 웃는 비트코인…8500달러 회복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8500달러를 회복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자산매입을 재개하겠다는 소식이 호재로 작용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10일 암호화폐 시황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기준 전날 동시대비 4.3% 올라 8575달러였다. 거래금액은 194억 달러로 전날(155억 달러)보다… read more

메마른 은행에 물 주는 연준…비트코인 가격 끌어올릴까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기준금리 정책 발표를 하루 앞두고 시장에 가뭄이 들고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미 연방준비제도(Fed·이하 연준)는 환매조건부채권(레포·repo) 거래로 시장에 유동성을 불어넣는 응급처치에 들어갔다. 미국도 마이너스 금리가 불가피하다는 진단이 이어지기도 했다. 이로 인해 일각에선 올 연말 비트코인… read more

미 연준 실시간결제시스템 ‘페드나우’ 출시 예정…업계 반응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의사결정기구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지급결제 인프라 강화를 위해 실시간 결제 시스템 ‘페드나우(FedNow)’를 선보일 계획이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 보도에 따르면 FRB는 페드나우라는 실시간 결제 서비스를 2023년 혹은 2024년 출시할 계획이다.  연준은 24시간 지원되는 실시간 결제 시스템을… read more

비트코인 9600달러서 횡보…’EU·미국 금리 결정’에 주목 이유는?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9600달러서 제자리걸음하고 있다. 뉴욕 검찰과 테더 간 법적 심리,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유럽중앙은행(ECB) 기준금리 인하 여부 등이 비트코인 가격 변수로 꼽힌다.  암호화폐 시황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29일 오전 11시40분 기준 비트코인 가격은 전날 동시… read more

미 연준의장, 리브라 중단 촉구 발언에 페북 “공개담론 필요성 공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페이스북을 둘러싼 우려가 해결될 때까지 암호화폐 리브라 프로젝트 도입을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연준의 이 같은 입장에 대해 공개 담론의 필요성에 매우 공감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CNBC 등 해외 주요… read more

비트코인 1만1000달러대로 7% ‘뚝’.. “단순 조정 vs 강세장 여전” 

전날 1만3000달러대까지 올랐던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하루만에 1만1000달러대로 떨어졌다. 비트코인 급락세에 알트코인들도 줄줄이 하락하고 있는 모양새다.  암호화폐 시세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11일 오전 10시 15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 동시대비 7.02% 하락한 1만188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