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위안화에 위기감 드러낸 日…”하나의 디지털 화폐가 세계를 지배하진 않을 것”

일본 중앙은행(BOJ)이 중국의 디지털 위안화 프로젝트로 인한 위기감을 드러냈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일본 중앙은행의 카미야마 카즈시케 디지털화폐 관리부서 총괄은 “각국이 정산 제도를 개선하는 데 만전을 기한다면 하나의 디지털 화폐가 세계를 지배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read more

日 자민당 간부 “디지털 엔화 발행하려면 중앙은행 법 개정해야”

일본의 자민당 간부가 디지털 엔화의 발행을 위해 중앙은행의 법을 개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1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일본 중의원 야마모토 고조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의 발행을 위해 일본은행(BOJ)의 권한과 책임에 관련된 법규를 개정해야 한다고 밝혔다. 야마모토 고조는… read more

일본은행, 디지털 통화 그룹 총괄에 수석 이코노미스트 임명

일본은행(BOJ)이 중앙은행 디지털 통화(CBDC) 연구 조직을 이끌 수장으로 통계 부문 수석 이코노미스트를 임명했다. 3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일본은행은 이날 성명을 통해 디지털 통화 그룹 총괄에 리서치 및 통계를 이끌던 카즈시게 카미야마 수석 이코노미스트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이달 출범한… read more

일본 중앙은행 이사 “최우선 관심사는 디지털 엔화”…CBDC 개발 본격화하나

일본 중앙은행(BoJ)의 전무이사가 “디지털 엔화는 중앙은행의 최우선 관심사”라고 밝혔다. 2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일본 중앙은행의 타케시 키무라 전무이사는 일본 아사히신문과 진행한 인터뷰에서 이 같이 말했다. 앞서 현지 매체 닛케이는 “일본 정부가 재정 운영과 개혁의… read more

CBDC 도입 검토하는 일본…’기술적 과제’ 담긴 보고서 내용은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 도입을 검토 중인 일본은행(BOJ)이 CBDC의 기술적 과제를 진단했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전날 BOJ는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CBDC가 현금과 동등한 위치를 가지기 위해 필요한 기술적 과제’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공개했다. BOJ는 두 가지… read more

“선진국, CBDC 발행 급하게 뛰어들지마”…일본은행 부총재 발언 보니

일본은행(BOJ) 부총재가 일본을 포함한 선진국이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발행에 바로 뛰어들어서는 안된다고 조언했다. 다만 CBDC 관련 위험을 완화할 수 있는 방법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7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일본은행 마사요시 아마미야 부총재는 “일부 신흥국이 자금세탁 방지와  탄력적인 금융… read more

BOJ 고위관계자 “암호화폐 친화적 이유? 자본유출 우려 없어” 

일본 중앙은행(BOJ) 한 고위 관계자가 “암호화폐에 친화적인 이유는 자본유출에 대한 우려가 없기 때문”이라며 비트코인과 블록체인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ccn는 닛케이 아시안 리뷰(Nikkei Asian Review)의 보도를 인용해 이같이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BOJ의 한… read more

일본은행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접근성 높지만 ‘디지털 뱅크런’ 우려”  

일본 중앙은행이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에 대해 달라진 입장을 보였다. 일본 중앙은행은 CBDC의 ‘디지털 뱅크런’ 발생 가능성을 우려하면서도 소비자가 휴대전화를 통해 손쉽게 자산에 접근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는 중앙은행의 마사요시 아마미야 부총재가 지난해 4월 CBCD에 대해 부정적인 언급을…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