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1만1100달러대로 ‘뒷걸음질’…일부 헤지펀드 “9000달러선 매수”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또 다시 1만1000달러대로 떨어졌다. 시총 순위권 내 코인들도 동반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시세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후 3시 기준 비트코인은 1만 1172달러다. 전날 동시 대비 4.00% 하락한 수치다.  비트코인은 올해… read more

자산운용사 투자책임자 “비트코인 계속 상승할 수밖에 없는 이유는…”

암호화폐 자산운용사 최고투자책임자(CIO)가 최근 비트코인 가격 급등의 요인으로 주요국 중앙은행의 양적완화 정책을 꼽았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이더리움월드뉴스에 따르면 암호화폐 자산운용사 이키가이의 트래비스 클링 책임자는 미국 금융정보 채널 TD아메리트레이드와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이 인류 역사상 가장 큰 통화정책인… read more

미 억만장자 헤지펀드 “비트코인 투자 이유 따로 있다”

헤지펀드 빌밀러파트너스의 창립자이자 월스트리트의 억만장자 투자가로 알려진 빌 밀러(Bill Miller)가 “암호화폐 시장이 기존 주식시장의 움직임과 분명한 연관성을 보이지 않기 때문에” 코인 투자를 이어간다고 밝혔다.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경제매체 CNBC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밀러는 비트코인 가격에 대한 전망을 언급했다…. read more

미 법원, ‘다단계 사기’ 암호화폐 헤지펀드 GBI에 28억 벌금형

뉴욕 연방 법원이 18일 암호화폐 헤지펀드사 겔프만 블루프린트(GBI)와 이 회사의 최고책임자 니콜라스 겔프만에 대해 250만 달러(한화 28억 원) 벌금형을 내렸다. 다단계(폰지) 금융사기에 대한 유죄판결이다. GBI는 2014년 설립된 뉴욕 소재의 비트코인 헤지펀드사다. 19일 코인텔레그래프트의 보도에 따르면 2015년… read more

헤지펀드 매각이 비트코인 가격을 낮췄다?

블록체인 벤처 캐피털리스트 스펜서 보가트(Spencer Bogart)가 25일 비트코인 가격 하락에 대해 헤지펀드 매각기간 제한이 풀렸기 때문이라고 예측했다. 이번주 초 비트코인이 연말까지 10,000 달러를 넘길 것이라고 주장한 보가트는 CNBC와의 인터뷰에서 시장의 하락세를 이끄는 ‘억지 매도(forced selling)’에 대해… read more

비트코인의 열렬한 지지자, 암호화폐 헤지펀드 자금 5억 달러 모은다

모건 크릭 캐피털(Morgan Creek Capital)의 설립자이자 최고 투자 책임자인 마크 유스코(Mark Yusko)는 암호화폐 자산의 미래가 굉장히 밝다고 주장했다. 마크 유스코는 비트코인의 열렬한 지지자로 알려져 있다. 마크 유스코에 따르면 모건 크릭 캐피털 매니지먼트(Morgan Creek Capital Management)는 암호화폐… read more

모건스탠리, 2017년에 헤지펀드 암호화폐에 20억 달러 투자했다

모건스탠리(Morgan Stanley) 자료에 의하면 올 해 헤지펀드들이 총 20억 달러를 암호화폐에 투자했다. 모건스탠리가 고객들에게 배포한 메모에서 해당 사실을 확인했다고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보도했다. 같은 메모에서 지난 6년간 총 100개의 암호화폐 헤지펀드가 시작되었고, 그 중 84개는 2017년에 시작되었다고…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