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 신화일보 ‘반짝 효과’ 끝?”…비트코인, 또 다시 9000달러 반납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 가격이 하루도 채 되지 않아 9000달러를 내주었다. 중국 공산당에서 운영하는 신화일보 지면에 비트코인이 등장하며 9000달러를 회복했지만, 오후 들어 다시 하락세로 전환했다.  11일 오후 6시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 동시대비… read more

비트코인 8300불로 하락…전문가들 “6000달러 가능성 있다”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8300달러로 미끄러졌다. 일각에선 비트코인 가격이 추가 하락할 경우 6000달러 선까지 물러날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14일 오전 11시 기준 암호화폐 시황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 동시대비 0.50% 하락한 8317달러였다. 거래금액은 137억… read more

제2마운트곡스 우려에 ‘폭풍전야’…비트코인, 3700달러대로 뒷걸음질

암호화폐 시장은 폭풍전야이다. 캐나다 암호화폐 거래소 ‘쿼드리가CX 사태’가 점입가경으로 치닫으며 ‘제2의 마운트곡스’를 우려하는 탓이다. 최대 비트코인 거래소였던 마운트곡스는 2014년 대규모 해킹 피해로 인해 파산했다. 당시 이로 인해 암호화폐 시장은 긴 침묵에 접어들었다. 5일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은… read more

‘크리스마스 악몽’ 암호화폐 시총 19조 허공에…원인은?

크리스마스의 기적은 없었다.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은 다시 3800달러 선으로 밀려났고, 암호화폐 시가총액 170억 달러(한화 19조 원)가 사라졌다. 급등세를 보이던 비트코인캐시도 180달러 대로 내려왔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통화정책 강화, 일본 인터넷기업의 채굴기 사업 중단 등이 가격을 끌어내린 것으로… read more

비트코인, 다시 4000달러 밑으로…톰 리 “변동성 탓 가격예측 중단”

비트코인 가격이 다시 4000달러 아래로 떨어졌다. ‘암호화폐 대장주’를 따라 다른 암호화폐들의 상승세도 한풀 꺾인 분위기다. 시세 차트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22일 오후 12시30분 기준 3891달러로 전날 동시 대비 5% 미끄러졌다. 지난 20일 15일 만에… read more

블룸버그 “비트코인, 내년 1500달러까지 떨어질 것”

미국 경제매체 블룸버그통신이 내년 비트코인 가격이 1500달러까지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블룸버그 인텔리전스 마이크 맥글렌 애널리스트는 지난 5일 “비트코인캐시 하드포크와 연말 세금 이슈로 인해 암호화폐 투자자들의 탈주가 이어지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1500달러까지 떨어지는 추세를 막을 길이 없어 보인다”고…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