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대형 증권사 창립자 “포트폴리오 2~3% 암호화폐로 보유하라” 조언

미국의 대형 증권사 인터랙티브브로커즈의 토마스 페터피 창업자가 “포트폴리오의 2~3%를 암호화폐(가상자산)로 보유하는 것이 현명하다”고 조언했다. 1일(현지시간) 블룸버그에 따르면 토마스 페터피 억만장자는 “법정화폐가 지옥에 갈 경우를 대비해야 한다”며 포트폴리오의 일부를 암호화폐로 보유하라고 말했다. 그는 “일부 암호화폐 가치가 0이… read more

브릿지워터 창업자 레이 달리오 “비트코인 포트폴리에 편입하라”

세계적인 헤지펀드 브릿지워터의 레이 달리오 창업자가 비트코인(BTC)을 포트폴리오에 편입하라고 말했다. 15일(현지시간) 마켓워치 등 외신 매체에 따르면 레이 달리오는 최근 출간한 책 ‘세계 질서의 변화를 다루는 원칙: 국가가 성공하고 실패하는 이유’과 관련된 내용을 인터뷰하며 비트코인에 대해 언급했다…. read more

브릿지워터 어소시에이츠 CEO “새로운 경제 재앙 닥칠 것”…“포트폴리오 다양화 필요해”

세계 최대 헤지펀드 브릿지워터 어소시에이츠의 레이 달리오 최고경영자(CEO)가 “새로운 경제 재앙이 닥칠 것”이라고 예측했다. 7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달리오 CEO는 “지난 500년간의 역사적 패턴을 볼 때 경제 재앙이 불가피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경제 재앙에 대응하기 위해 개인의 리스크를… read more

홍콩랜드홀딩스, 암호화폐 자산기업과 첫 임대 계약 체결…“임대 포트폴리오 진화”

홍콩랜드홀딩스가 암호화폐(가상자산) 자산기업과 처음으로 임대 계약을 체결했다. 14일(현지시간) 블룸버그에 따르면 홍콩랜드홀딩스는 자사 ‘쓰리 익스체인지 스퀘어’의 한 층을 ‘해시키 그룹’에 임대하기로 결정했다. 홍콩랜드홀딩스는 전통적인 금융 기관과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기업을 수용하는 방향으로 센트럴 지역의 임대 포트폴리오를 진화시킬… read more

월가 투자은행 ‘제프리’ “금 비중 줄이고 비트코인 매수 중”

월가의 투자은행 제프리가 자사 포트폴리오에서 금의 비중은 줄이고 비트코인(BTC)을 매수하고 있다. 1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데일리호들에 따르면 제프리의 크리스토퍼 우드 글로벌 주식 전략 책임자가 “비트코인이 지금 수준에서 크게 반락한다면 BTC를 추가 매수할 의사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read more

사상최고가 넘은 비트코인…얼라이언스 버스타인 “포트폴리오서 중요해”

글로벌 투자자산운용사 얼라이언스 번스타인이 “비트코인(BTC)이 이미 투자자들의 포트폴리오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중”이라고 주장했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얼라이언스 번스타인의 이니고 프레이저 젠킨스 투자전략팀장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유행과 함께 다양한 변화가 생기면서 자산운용사로서… read more

피델리티 “투자 포트폴리오 5%, 비트코인에 할당하라”

‘금융 공룡’ 피델리티가 투자 포트폴리오의 5%는 비트코인으로 구성할 것을 추천했다. 1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피델리티 디지털 애셋의 암호화폐 부문은 최신 비트코인 투자 보고서에서 ‘투자금의 5%을 할당하면 투자자가 손실을 방지하는 동시에 비트코인 잠재성장력을 활용할 수 있게… read more

‘디지털 자산운용사’ 코인쉐어스 “포트폴리오 4% 비트코인에 할당하라”

디지털 자산운용사 코인쉐어스가 투자 포트폴리오의 4%를 비트코인(BTC)으로 채울 것을 제안했다. 11일(현지시간)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에 따르면 코인쉐어스는 “성공적인 스타트업의 투자 실적처럼 비트코인의 투자 성과가 두드러진다”며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비트코인이 가치 저장소로 성숙해지기… read more

“비트코인 비중 확대할래”…코로나 대응하는 골드만삭스 전 임원의 포트폴리오는

골드만삭스의 라울 팔(Raoul Pal) 전 유럽 헤지펀드 판매 담당 임원이 포트폴리오 내 비트코인 투자 비중을 25%까지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전통 안전자산인 금과 현금에 대한 투자 비중도 25%로 제시했지만, 주식에 대한 포지션은 언급하지 않았다. 5일(현지시간) 미 경제전문지 포브스에…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