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지표, 줄줄이 ‘우상향’…2017년 불장 다시 도래하나

비트코인 지표가 다시 우상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활성 계좌 수는 ‘암호화폐 투자 붐’이 일었던 2017년 11월28일에 맞먹었다. 채굴 난이도는 비트코인 역사상 가장 높은 수치를 보였던 지난해 10월5월에 다다랐다. 시장에서는 이를 두고 ‘상승세의 전조’라는 분석과 ‘관망하는 단계’라는… read more

트위터 대표부터 도미노피자까지…’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 주목

사흘 만에 150명이 비트코인으로 도미노피자를 구입했다. 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Lightning Network)를 적용한 결과다. 라이트닝 네트워크는 비트코인 네트워크 상에서 트랜잭션(거래) 수수료를 낮추고 거래처리 속도를 높이기 위한 확장성 솔루션이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암호화폐 결제사 폴드(Fold)는 웹… read more

삼성SDS, 블록체인 거래 처리속도 높이는 기술 공개

삼성SDS가 블록체인상에서 거래 처리속도를 높이는 기술을 공개했다. 삼성SDS는 14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IBM 기술 콘퍼런스에서 ‘넥스레저 가속기술’을 발표했다. 해당 기술은 하이퍼레저 패브릭에 적용 가능한 자체 기술로 블록체인상 거래 처리속도를 향상한다. 하이퍼레저 패브릭은 리눅스재단이 중심이 된 기업용… read more

비트코인 거래량, 투자 열풍 불던 작년 1월 수준 ‘껑충’

비트코인 거래량이 지난해 초 암호화폐 투자 열풍이 불 당시 수준으로 증가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비트코인 트랜잭션 정보 제공 사이트 트랜잭션피(Transactionfee.info)를 인용해 “비트코인 하루 거래량이 2만 달러 대를 돌파한 직후인 지난해 1월 수준으로… read more

[인사이트] 사토시 등장·수만개 이동 포착…’비트코인이 심상치 않다’

비트코인의 내부 사정이 심상치 않다. ‘비트코인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의 것으로 알려져 있는 계정에 새로운 단어가 게재됐고, 한 번에 수만 개의 비트코인이 옮겨지는 사례가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가장 큰 이슈가 됐던 것은 사토시의 계정…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