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립토 맘’ SEC 헤스터 피어스 위원의 ‘비트맥스’에 대한 생각은?…”현재 기류 계속될 것”

친 암호화폐 성향으로 인해 ‘크립토 맘’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헤스터 피어스 위원이 비트멕스의 조사 기조가 지속될 것이라고 전했다. 1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피어스 위원은 비트멕스 사건이 비트코인(BTC) ETF 등에 향후 미치게 될… read more

‘크립토 맘’ 미 SEC 헤스터 피어스 위원 “‘피난처 2.0’ 정책, 조만간 공개한다”

‘크립토 맘’으로 불리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헤스터 피어스 위원이 ‘피난처 2.0’ 정책을 조만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피난처는 올 초 피어스 의원이 제안한 정책으로, 암호화폐 스타트업들이 증권 평가를 통과할 수 있도록 3년 간의 유예기간을 주는 내용이 골자다. 증권 평가에는… read more

‘크립토 맘’ 헤스터 피어스 “비트코인, ETF 출시할 만큼 성숙해져”

‘크립토 맘’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헤스터 피어스 전문위원이 “비트코인(BTC)이 상장지수펀드(ETF)를 출시할 만큼 성숙해졌다”고 밝혔다. 2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헤스터 피어스 위원은 워싱턴 변호사 협회와 진행한 간담회에서 SEC가 비트코인 ETF 출시를 장기간 저지하고… read more

‘크립토 맘’ 헤스터 피어스 SEC 위원 “디파이 규제에 옛날 방식 적용하면 안돼”…왜?

일명 ‘크립토 맘’이라고 불리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헤스터 피어스 위원이 “디파이(Defi, 탈중앙 금융) 규제에 옛날 방식을 적용하면 안 된다”고 주장했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헤스터 피어스 위원은 “새로운 접근 방식을 찾아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피어스… read more

“SEC 공인투자자 조건 완화, 암호화폐에 긍정적 영향 끼칠 것”…업계 전문가들 말 들어보니

미국의 증권거래위원회(SEC)의 ‘공인투자자 조건 완화 결정’이 암호화폐 업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는 의견이 제기됐다. 2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암호화폐 미국의 코인업계 전문가들이”SEC의 새로운 조치가 코인 투자 수요 증가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SEC는 이날… read more

‘크립토 엄마’ SEC 피어스 위원 “후임 찾기 전까지 유임 가능성 있어”

암호화폐(가상자산)에 대해 우호적인 발언을 해온 ‘크립토 엄마’ 헤스터 피어스(Hester Peirce)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전문위원이 유임 가능성을 언급했다. 2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피어스 위원은 미국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6개월 후 만료되는 위원직은 적합한 후임자를 찾기 전까지…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