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립토밸리’ 본격 시동 건 제주…노희섭 국장 “혁신은 작은 곳서 일어난다”

제주가 ‘한국의 크립토밸리’ 타이틀을 따내기 위해 양팔을 걷어붙였다. 청와대에 제주 블록체인 특구 지정을 강력히 주장하기도 했거니와,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을 분리하는 국내 많은 행정부처와 달리 암호화폐 공개(ICO), 거래소, 블록체인 연구 및 개발(R&D), 인재양성, 국제교류, 국제·국내행사를 적극적으로 유치하기 위한… read more

국내외 국회의원·업계 전문가 한자리에…블록체인·암호화폐 법문제 해결 나서

국내외 국회의원과 블록체인 업계 전문가들이 모여 블록체인·암호화폐 관련 법적 문제와 이용자 보호 대책 등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오는 11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국내외 블록체인 선도국들의 국회의원과 업계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국제 블록체인 정책 컨퍼런스 ‘GBPC2018(Global Blockchain Policy Confefence)’가… read more

서울시, 개포·마포에 ‘블록체인 밸리’ 조성…2000억 투자

서울시가 ‘블록체인 밸리’로 발전하기 위해 2000억 원 이상을 투자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3일(현지시간) 스위스 소도시 추크(Zug)에서 블록체인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5개년(2018~2022년) 계획을 발표했다. 박 시장은 “국내 최대 규모의 블록체인 집적단지 설립을 비롯해 기업성장 지원, 전문 인재 양성까지… read more

몰타 총리 “암호화폐는 피할 수 없는 화폐의 미래”…UN서 강력 발언

몰타 총리가 유엔(UN) 총회에서 암호화폐는 불가피한 화폐라는 발언을 해 화제다. 몰타 조셉 무스카트(Joseph Muscat) 총리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열린 UN총회에 참석해 “블록체인 기술의 발전과 함께 암호화폐는 필연적으로 미래의 화폐가 될 것”이라며 “투명성을 보장하는 암호화폐는 부정적인 비즈니스를 배제하고… read more

원희룡 지사 “문 대통령, 블록체인은 마지막 기회” 청와대서 강력 발언

최근 제주 크립토 밸리 형성과 관련해 활발한 행보를 보이고 있는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제주를 블록체인 특구로 지정해달라고 공식 제안했다. 특히 “글로벌 플랫폼을 주도할 마지막 기회”라고 강경한 입장을 보여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오늘(30일) 청와대에서 열린… read more

원희룡 지사 “제주, 암호화폐 거래소 활동 보장해달라” 정부에 공식 건의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제주도를 블록체인·암호화폐 특구로 지정하자고 정부에 공식 제안했다. 오늘(8일) 세종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혁신성장회의에서 원 지사는 “제주 글로벌 블록체인 허브 도시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하자”고 정부에 공식 건의했다. 이번 회의에는 17개 시·도지사를 비롯해 14개 부처 장관 등… read more

[단독] 원희룡 지사, 제주 크립토밸리 조성 위해 로저버와 손잡아

제주도를 한국의 크립토밸리로 만들고자 본격 행보를 보이고 있는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비트코인 예수 로저버와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3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호텔 비즈니스 센터에서 진행된 후오비 카니발(Huobi Carnival)에서 VIP 미팅을 가진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비트코인 닷컴(Bitcoin.com)의 로저버(Roger… read more

원희룡 제주도지사 “제주, 한국의 크립토밸리로 만들 것”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본격적으로 제주도를 한국의 크립토밸리로 조성하겠다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원 지사가 오는 8월 8일 ‘블록체인 허브도시 조성’을 위한 건의사항을 정부에 공식 건의키로 한 것이다. 원 지사의 이번 여름 휴가는 8월 3일부터 12일까지로, 휴가 기간 중에… read more

비트메인, 중국 규제 피해 스위스로 회사 이동

중국의 대표적인 채굴기 제조 업체이자 대규모 채굴장을 운영하는(Bitmain)이 스위스에 새로운 자회사를 차렸다. 스위스 지역 매체인 Handelszeitung에 따르면, 비트메인은 스위스 저그(Zug)의 크립토 밸리(Crypto Valley)에 자회사를 세운 것으로 전해졌다. 크립토 밸리는 암호화폐 세금 규정 및 사업 관련 법령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