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립토 맘’ 헤스터 피어스 “美 SEC, 암호화폐 정책은 ‘와이오밍주’ 참고해야”

‘크립토 맘’이라고 불리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헤스터 피어스 위원이 “SEC가 와이오밍주의 암호화폐 정책을 따를 수 있다”고 밝혔다.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와이오밍 주의 진보적인 규제로부터 배울 점이 많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피어스 위원은 “와이오밍 주는 크라켄에… read more

연임 확정된 ‘크립토 맘’…미 SEC 피어스 위원, 2025년까지 5년 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해스터 피어스(Hester Peirce) 위원이 5년 연임에 성공했다. 6일(현지시간)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에 따르면 미국 상원이 원격 음성(voice) 투표를 통해 표결을 실시한 결과 피어스 위원의 연임이 확정됐다. 이로써 피어스 위원의 임기는 2025년까지다. SEC 제이 클레이튼 위원장과… read more

“‘크립토 맘’ 5년 더?”…미 백악관, SEC 헤스터 피어스 연임 후보 지명

임기 만료를 앞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헤스터 피어스(Hester Peirce) 위원이 연임 후보로 지명됐다. 피어스 위원은 암호화폐에 대한 우호적인 태도로 업계에서 ‘크립토 맘’으로 불려왔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는 블룸버그의 법률 전문 사이트인 블룸버그 로(law)를 인용해 지난 2일 백악관이… read more

윌셔피닉스 비트코인ETF 출시 결국 좌절…미 SEC 승인 거부, 대체 왜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월셔피닉스(Wilshire Phoenix)의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출시 승인을 결국 거부했다. 2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 등에 따르면 SEC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윌셔피닉스는 비트코인 시장 내 조작에 대응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윌셔피닉스는 미국 국채에 동시…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