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기관 유입 더 없으면 큰 폭 조정 가능”…전문가들 분석 보니

앞으로 수일 내에 기관 투자자들의 유입이 살아나지 않으면 비트코인(BTC)이 큰 폭으로 조정 받을 수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전문 트레이더 라케쉬 우패드히에는 코인셰어스의 데이터를 인용해 “기관의 관심은 높아지고 있지만 올 1분기… read more

비트코인 왜 급락했나…코인쉐어스 “기관투자자 차익실현 탓”

상승랠리를 이어가던 비트코인의 급락한 이유가 기관투자자들과 관련됐다는 분석이 나왔다. 지난 4일 4만1000달러로 신고가를 기록했던 비트코인(BTC)이 3만 달러 선까지 급락했다. 22일(한국시간) 13시 45분 비트코인은 전날 대비 10.03% 하락한 3만960.42달러를 기록했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디지털자산 운용사… read more

올해 암호화폐 펀드, 56억 달러 유입돼…“전년 대비 600% 늘어”

올해 암호화폐 펀드와 상품과 관련된 투자 유입 규모가 56억 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600% 이상 증가한 수치다. 2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암호화폐 전문 자산운용사 코인쉐어스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투자자들이 비트코인을 인플레이션에 대한 헤지 수단이자 달러 가지… read more

코인쉐어스 CEO “포트폴리오 매니저, 비트코인 미보유시 리스크 커”

디지털자산 전문 투자사 코인쉐어스의 대니 마스터스 최고경영자(CEO)가 “포트폴리오 매니저가 비트코인(BTC)을 보유하지 않는 선택은 큰 리스크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마스터스 CEO는 최근 CNBC와 진행한 인터뷰를 통해 “포트폴리오 매니저가 BTC를 미보유할 경우… read more

코인쉐어스 ETF 운용자산, 10억 달러 돌파…”기관 투자자 증가 영향”

영국의 디지털 자산운용사 코인쉐어스의 ETF 운용자산이 10억 달러를 돌파했다. 전 세계적으로 기관 투자자들의 암호화폐 투자가 증가한 데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2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이날 코인쉐어스의 프랭크 스피테리 최고리스크관리책임자(CRO)는 “각국 중앙은행들이 양적완화 정책을 이어가면서… read more

‘디지털 자산운용사’ 코인쉐어스 “포트폴리오 4% 비트코인에 할당하라”

디지털 자산운용사 코인쉐어스가 투자 포트폴리오의 4%를 비트코인(BTC)으로 채울 것을 제안했다. 11일(현지시간)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에 따르면 코인쉐어스는 “성공적인 스타트업의 투자 실적처럼 비트코인의 투자 성과가 두드러진다”며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비트코인이 가치 저장소로 성숙해지기… read more

일 투자은행 노무라, 디지털자산 커스터디사 ‘코마이누’ 설립

일본의 주요 투자은행인 노무라홀딩스가 기관을 대상으로 한 디지털 자산 커스터디 업체를 설립했다. 1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노무라홀딩스는 암호화폐 파트너사 레저(Ledger), 코인쉐어스(Coin Shares)와 손잡고 커스터디 업체 ‘코마이누’를 선보였다. 코마이누는 코인쉐어스의 장마리 모그네티 최고경영자(CEO)를 주축으로 운영될 방침이다. 또 금융기관의… read more

금-암호화폐 동시 추종하는 지수 등장…”변동성 낮추고 수익률 높이고”

디지털 자산관리 업체 코인쉐어스(CoinShares)가 금과 암호화폐 가격을 동시에 추종하는 금-암호자산 지수(CGCI, CoinShares Gold and Cryptoassets Index)를 출시했다.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비트코이니스트에 따르면 코인쉐어스는 유럽연합(EU)의 벤치마크법(BMR, Benchmarks Regulation)의 승인을 받고 암호자산 지수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CGCI 지수는 변동성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