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중앙은행, 블록체인 결제 시스템 ‘바콩’ 공식 론칭

캄보디아 중앙은행이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바콩(Bakong)’을 공식 론칭했다. 2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캄보디아에서 QR코드를 스캔하면 블록체인상의 디지털 월렛으로 즉시 모바일 결제가 가능해진다. 캄보디아 중앙은행은 ‘바콩’ 플랫폼이 일본 기술업체 소라미츠에서 고안한 ‘하이퍼렛저 이로하’를 기반으로 했다고… read more

캄보디아 중앙은행, CBDC 시범 운영…”3분기 정식 운영”

캄보디아 중앙은행의 디지털화폐(CBDC)가 시범 운영에 들어갔다. 2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캄보디아 중앙은행의 체아 세레이 국장은 “CBDC 프로젝트인 ‘바콩’이 이달 시범 운영을 진행 중”이라며 “3분기가 끝나기 전에 정식 운영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은행은 “바콩의 개발 기간이… read more

연말 분산원장 결제플랫폼 출시 앞둔 캄보디아…달러 의존도 낮출까?

캄보디아 중앙은행이 연말 분산원장기술(DLT)을 활용한 결제 플랫폼을 출시할 계획이다. 이번 결제 플랫폼 출시를 통해 미국 달러화에 대한 경제 의존도가 높았던 구조를 극복할지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1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전날 캄보디아 중앙은행 세레이 체아 국장은… read more

캄보디아, CBDC 발행 막바지 단계…”11곳 상업은행 참여”

캄보디아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지불 시스템을 구축했다. 3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 비트코이니스트 보도에 따르면 캄보디아 중앙은행(NBC) 체아 세레이(Chea Serey) 국장은 이번 주 현지 언론 프놈펜포스트에 “우리는 자체적으로 지급 결제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레이 국장은 “43개 상업은행… read more

캄보디아 정부, 블록체인 기술사 ‘액트투’ 찾은 사연은?

캄보디아 정부와 국내 대표 블록체인 기술기업 피어(Peer.com)의 액트투테크놀로지스(이하 액트투)가 블록체인 기반 핀테크 기술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캄보디아의 블록체인 기반 핀테크 사업에 투자하고, 관련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사업을 함께 추진한다. 지난 8일 캄보디아 경제금융부 스등… read more

캄보디아, 국가 암호화폐 발행 고려 중

지난 달 베네수엘라가 국가 암호화폐 ‘페트로(Petro)’를 발행한 것에 이어 이번에는 캄보디아가 엔타페이(Entapay)라는 자체 암호화폐 발행 계획을 공개했다. 3월 7일 베트남 수도 프놈펜(Phnom Penh)에서 열리는 열리는 동남아시아 블록체인 회의(ASEAN Blockchain Summit)의 보도자료는 엔타페이(Entapay)에 대해 ‘보안 및 암호학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