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 디지털 화폐, 현금만 대체해서는 안된다”…중국은행 전 부총재 발언은

중국은행 전 부총재인 하이샤 블록체인 연구소 왕 용리(Wang Yongli) 이사는 중국의 디지털 화폐가 현금 통화 등 본원통화(M0)를 넘어서 가능한 한 많은 통화를 대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글로벌타임즈 보도를 인용해 이같이 밝혔다. 왕 이사는… read more

중국은행 전 행장이 본 디지털위안화…”네가지 조건 충족하면 현금 대체한다”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인 디지털 위안화가 네 가지 조건을 충족하면 현금을 대체할 가능성이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 등에 따르면 이날 중국은행 전 행장인 리 리후이 중국 인터넷금융협회(NIFA) 임원은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디지털 위안화 출범이 임박했다”며… read more

핀테크 키우기에 팔걷은 중국…중국은행, 시범사업 6개시로 확대

중국은행이 핀테크 규제 시범사업을 6개 시에서 진행키로 했다. 핀테크 개발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중국은행은 상하이, 충칭, 선전, 허베이 슝안신구, 항저우, 쑤저우에서 핀테크 규제 시범사업을 운영키로 했다. 중국은행의 핀테크 규제 시범사업은 지난해 베이징에서… read more

중국 디지털화폐, 선전·쑤저우서 시범 운영…세계 1호 타이틀 노린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세계 최초로 두 곳의 도시에서 디지털 화폐를 시범 운영을 진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 코인텔레그래프는 현지 언론 차이징(Caijing)을 인용, 중국 인민은행이 선전, 쑤저우에서 디지털 위안화를 시범 운영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read more

중국은행, 200억 위안 규모 블록체인 기반 채권 발행 “중소기업 지원”

중국 4대 상업은행 중 하나인 중국은행(Bank of China)이 블록체인 기반 채권을 발행했다. 지난 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이날 중국은행은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을 보유한 중소기업의 자금 조성 지원을 위해 200억 위안(3조 3816억 원) 규모의 블록체인… read more

서클 CEO가 본 비트코인 급등 배경은? “안전한 피난처”

“거시경제 혼란이 비트코인 급등을 이끌었다. 비트코인은 거시경제와 지정학적 리스크에 대처할 수 있는 안전한 피난처다. “ 양자 간(P2P) 결제 기술사 서클(Circle)의 제레미 얼레어 최고경영자(CEO)가 글로벌 거시경제 불확실성이 최근 비트코인 급등에 대해 이같이 진단했다. 비트코인은 미중 무역갈등이 환율전쟁으로…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