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비트코인’ 강타 트위터에 ‘화들짝’…4가지 업계 반응은?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첫 비트코인 언급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달러만이 최고’라며 비트코인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를 내자 업계에서도 다양한 반응들이 나오고 있는 모습니다.  11일(현지시간)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의 팬(fan)이 아니다”라며 “변동성이… read more

트럼프가 비판한 비트코인 4%대↓…”미국 대통령 자극하지 말자” 왜?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4%대 하락하며 1만1000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에 이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비트코인을 비판하며 찬물을 끼얹었지만, 시장에서는 이 같은 발언에 대해 민감하게 반응하지 말자는 일부 목소리도 나온다.  시황정보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12일… read more

암호화폐 비판한 트럼프 “비트코인, ‘돈’ 아냐..리브라는 신뢰도 떨어져”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비트코인을 지지하지 않는다며 암호화폐를 작심 비판하고 나섰다. 특히 페이스북의 자체 암호화폐 리브라(Libra)도 신뢰도가 떨어진다며 규제 대상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11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을 포함한 여타 암호화폐의 팬(fan)이 아니다”며 이같이 밝혔다. … read more

미 연준의장, 리브라 중단 촉구 발언에 페북 “공개담론 필요성 공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페이스북을 둘러싼 우려가 해결될 때까지 암호화폐 리브라 프로젝트 도입을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연준의 이 같은 입장에 대해 공개 담론의 필요성에 매우 공감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CNBC 등 해외 주요… read more

비트코인 1만1000달러대 횡보..“2017년 재연 가능성 있어”, 이유는?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1%대 상승하며 1만1000달러대에서 횡보하고 있다. 미-중 무역전쟁이 휴전에 접어들었고 7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 인하 가능성이 저하되고 있는 점이 비트코인 매수세를 크게 이끌지 못하고 있는 모양새다.  8일 오후 4시 기준 시황정보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read more

미국 금리인하 가능성·페이스북 효과…비트코인 1만2000달러 돌파 

비트코인이 1만 2000달러를 돌파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의 금리인하 가능성과 페이스북 암호화폐 리브라 효과 속에 매수세가 유입되고 있는 모습이다.     26일 암호화폐 시황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오후 2시 9분 기준 1만 2622달러로 전날 동시 대비 12.42% 상승했다…. read more

연준 금리 인하론 솔솔…비트코인 가격 탄력받나

비트코인 가격이 고개를 들고 있다.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서 금리 인하 가능성이 점쳐지면서 투자자들이 비트코인 등의 자산 매입에 나서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홍콩 정세의 불안감 또한 비트코인 매수를 부추겼다는 시각도 있다. 시황정보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18일… read more

비트코인 시장에 쏟아지는 달러·엔화…암호화폐 다시 ‘불’ 타오를까

비트코인 시장에 달러화와 엔화가 쏟아지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하 연준) 등 주요국 중앙은행이 돈줄을 죄던 움직임을 멈칫한 데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업계에서는 달러화와 엔화의 유입이 암호화폐 투자시장의 열기를 올릴 수 있을지를 두고 엇갈린 시각이 존재한다. 암호화폐 통계… read more

비트코인 4000달러 회복…암호화폐 전체 시총 6조 ‘껑충’

‘암호화폐 대장주’인 비트코인 가격은 4000달러 선을 회복했다. 암호화폐 전체 시가총액은 1381억 달러(한화 154조)로 전날보다 61억 달러(한화 6조8100억 원) 증가했다. 암호화폐 가격 상승세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양적완화 발언 덕으로 풀이된다. 시세 차트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read more

미국 금리인상이 ‘비트코인’에 미치는 영향…답은 ‘두 가지’

미국 기준금리가 올랐다. 올해 들어 네 번째다. 19일(현지시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예고대로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을 단행했다. 또 Fed 제롬 파월 의장은 내년 정책금리 인상 횟수를 기존 3회에서 2회로 줄이겠다고 발표했지만, 긴축기조 자체는 유지하겠다는 뜻을 분명히했다. 주식시장은 이같은… read more

바닥없이 추락하는 비트코인…악재 겹친 암호화폐 “겨울 오고 있다”

암호화폐 시장이 바닥을 모르고 추락하고 있다. 미국증시 급락, 미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 인상 예고, 미 증권거래위원회(SEC) 암호화폐 규제, 인터콘티넨탈거래소(ICE)의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출시 연기 등 악재가 겹친 탓으로 풀이된다.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은 내리막길을 걷고 있다. 비트코인은 21일…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