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가 3세, 부산 블록체인 특구 조성 나선다…현대, 부산과 손잡은 사연은?

현대와 부산이 손을 잡는다. 부산을 블록체인 특구로 조성하기 위해서다. 현대페이는 부산시와 함께 블록체인·핀테크 산업 활성화를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 후 2021년까지 현대페이 본사를 부산으로 이전하겠다고 13일 밝혔다. 현대페이는 ‘현대가 3세’ 정대선 사장이 설립한 핀테크 기업이다. 암호화폐 ‘에이치닥’(Hdac)… read more

현대가 암호화폐 사업 야심 들여다보니…원화 연동 스테이블코인 꿈 이룰까

현대가(家)가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사업 확대에 팔을 걷어붙였다. ‘현대가 3세’ 정대선 현대 BS&C 사장이 설립한 에이치닥테크놀로지(Hdac Technology)는 13일 첫 기자간담회를 열고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솔루션과 코인 기반 선불포인트 서비스인 ‘H포인트’를 연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H포인트는 향후 원화 연동… read more

현대가는 왜 암호화폐를 택했나…’현대토큰’ 전략 살펴보니

에이치닥(Hdac)은 ‘현대코인’으로 알려져있다. ‘현대가 3세’ 정대선 현대 BS&C 사장이 주도한 암호화폐이기 때문이다. 삼성SDS, LG CNS 등 국내 대기업들이 블록체인에 집중한 사업 전략을 짜는 것과 대조적이다. 에이치닥이 토큰에 주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블록체인 사업을 꾸려나갈까….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