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전 직원, 암호화폐 세금 사기로 징역형…“비트코인 과세 사기 관련 첫 판결”

마이크로소프트(MS)의 전 직원이 비트코인(BTC)와 관련된 세금 사기로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1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MS의 전 엔지니어였던 보로디미르 크바슈크는 충전식 기프트카드(CSV)를 포함한 1000만 달러 이상의 디지털 자산을 전 고용주로부터 훔친 혐의로 징역 9년형을 선고받았다. 보로디미르… read more

EU 위원회, 암호화폐 범죄 피해자 기금 청구 청원 기각…왜?

유럽연합(EU) 위원회가 암호화폐 범죄 피해자를 위한 기금 청구 청원을 기각했다. 2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EU 위원회가 “암호화폐와 관련된 범죄의 피해자들은 어떠한 특별 대우도 받을 수 없다”며 슈퍼펀드 청원을 기각시켰다. 청원은 암호화폐 범죄 피해자를 위한… read more

타이타닉 히로인 ‘케이트 윈슬렛’, 원코인 사기사건 영화 ‘페이크’ 출연

영화 타이타닉의 여주인공으로 유명한 배우 케이트 윈슬렛이 원코인 사기 사건을 다룬 영화에 출연한다. 1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케이트 윈슬렛이 암호화폐(가상자산) 다단계 사기를 주제로 한 영화 ‘페이크’에 출연한다. 페이크는 원코인 사건을 다루며, 젠 맥아담스와 더글라스의… read more

미 사법부 “폰지사기 ‘원코인’ 피의자 자금 몰수한다”…’4억불’ 상당

미국 사법부가 폰지 사기 혐의를 받고있는 원코인(One Coin) 관련 피의자로부터 4억달러를 몰수할 예정이다. 앞서 피의자 마크 스캇은 2015~2018년 허위 다단계 암호화폐 사이트를 만들고 투자금을 유치한 혐의로 유죄를 선고받았다. 사법당국은 원코인이 탈취한 자금이 3억9294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read more

‘조지 플로이드 추모 코인’ 스캠?…”2017·2018 ICO 사기사건과 비슷”

미국에서 경찰의 과잉진압으로 사망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를 추모하기 위해 출시된 암호화폐 ‘FIYD’가 스캠이라는 의견이 나왔다. 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최근 미국의 혼란스러운 상황에서 나온 이 토큰은 명백한 사기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많은 사람들이 플로이드의… read more

올해 암호화폐 범죄 피해 규모 14억불…코로나19 관련 사기 증가

올해 암호화폐(가상자산)와 관련한 범죄 피해가 14억 달러(약 1조 700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사이퍼트레이스(CipherTrac)의 보고서를 인용해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암호화폐 도난, 해킹, 사기 등으로 인한 피해액이 14억 달러 규모라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암호화폐… read more

고수익 약속한 ‘EOS에코시스템’ 투자사기…”피해금만 641억 달해”

높은 수익률을 약속하고 이오스(EOS) 투자를 권유한 암호화폐 사기 사건이 발생했다. 피해 규모는 5200만 달러 (한화 640억9000만 원)에 달한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전자지갑 서비스 ‘EOS에코시스템’은 투자자를 대상으로 이 같은 사기 행위를 벌이고, 서비스를 중단했다…. read more

FBI “코로나 협박해 코인 갈취 사건 급증”…어떤 수법이길래?

미국의 연방수사국(FBI)은 13일(현지시간) 암호화폐를 활용한 신종 사기 사건이 급증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FBI는 이날 공식 발표에 따르면 범죄자들은 피해자의 개인정보나 비밀을 알고 있다며 정보 공개를 막기 위해 비트코인 지불을 요구했다. 또 신종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를 치료해주겠다며 유인한 사례도 있었다. 비트코인을…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