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화 약세가 비트코인 반등 이끌어”…코인업계 관계자들 주장은?

중국 위안화의 가치 하락이 비트코인 가격 상승을 견인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의 벤처캐피털 플레이스홀더(Placeholder)의 크리스 버니스케 파트너는 “비트코인 강세는 위안화 약세와 맞물렸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또한 “위안화 약세가 지속되면 2015년과 2016년에 나타난 비트코인… read more

금-암호화폐 동시 추종하는 지수 등장…”변동성 낮추고 수익률 높이고”

디지털 자산관리 업체 코인쉐어스(CoinShares)가 금과 암호화폐 가격을 동시에 추종하는 금-암호자산 지수(CGCI, CoinShares Gold and Cryptoassets Index)를 출시했다.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비트코이니스트에 따르면 코인쉐어스는 유럽연합(EU)의 벤치마크법(BMR, Benchmarks Regulation)의 승인을 받고 암호자산 지수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CGCI 지수는 변동성이… read more

“현금, 최악의 투자” 외친 세계 최대 헤지펀드 대부…비트코인은?

세계 최대 헤지펀드인 브릿지워터의 레이 달리오 회장이 현금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따른 글로벌 증시 급락 속에 현금 보유가 안전한 투자처로 부각되고 있는 것을 의식한 발언이다. 다만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 의견은… read more

“비트코인 비중 확대할래”…코로나 대응하는 골드만삭스 전 임원의 포트폴리오는

골드만삭스의 라울 팔(Raoul Pal) 전 유럽 헤지펀드 판매 담당 임원이 포트폴리오 내 비트코인 투자 비중을 25%까지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전통 안전자산인 금과 현금에 대한 투자 비중도 25%로 제시했지만, 주식에 대한 포지션은 언급하지 않았다. 5일(현지시간) 미 경제전문지 포브스에… read more

‘유명 투자자’ 카이저 “코로나로 문 닫는 금광, 비트코인 ‘사재기’ 이어져”

코로나19 바이러스 전염 사태로 비트코인 매수세가 높아질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안전자산인 금 공급이 부족해지면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가 늘어날 수밖에 없다는 분석이다.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인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에 따르면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이자 분석가인 맥스 카이저(Max Keiser)는 “억만장자들이 안전자산인 금에… read more

“또 커지는 코로나19 공포”…1만불 회복 눈앞 비트코인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하며 1만 달러를 눈앞에 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 속도가 빨라지자 위험자산인 주식시장이 부진한 사이 대체자산으로 비트코인에 대한 매수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24일 오전 9시58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동시 대비… read more

5개월만에 1만불 돌파한 비트코인…’반감기’ 기대감에 더 갈까?

비트코인이 약 5개월 만에 1만 달러를 돌파했다. 연초 발생한 미국과 이란 갈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에 따른 불확실성 속에 반감기 기대감이 더해지며 연초 이후로 40% 급등했다. 10일 오전 10시 18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read more

한때 9700불 돌파한 비트코인…2월도 랠리?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오전 한때 9700달러를 넘어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산 속에 신흥 안전자산으로 주목받은 비트코인은 연초 이후 30% 이상 급등했다. 전문가들은 중기적 상승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한다. 6일 오전 10시 19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read more

“신종코로나로 경제 불확실성 ↑”…금값 따라 오르는 비트코인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공포 속에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전통 안전자산인 금과 함께 디지털 안전자산으로 평가받는 비트코인도 부각되는 것으로 풀이된다. 31일 오전 10시20분 암호화폐 시황정보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read more

‘중동불안’ 완화에 뒷걸음질 비트코인…’안전자산’ 눈도장?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중동 긴장 완화 속에 7800달러대까지 밀렸다. 최근 8300달러를 돌파하며 단기 급등했지만, 미국이 이란에 군사 보복이 아닌 경제 제재를 택한데다 미중 무역합의 기대감 속에 디지털 안전자산으로 간주되는 비트코인의 가격이 떨어지고 있다. 10일 오전 9시… read more

“비트코인=안전자산 공식”…아직은 멀고 먼 이야기? 

올해 국제금융 시장에 불확실성이 확대되면서 비트코인을 안전자산으로 보는 시각이 확대됐다. 미중 무역전쟁 격화시기에 비트코인이 200% 이상 급등하는 등 위험지표에 민감한 움직임을 보였기 때문이다.  다만 아직까지는 비트코인의 약점이 단기간 내 해소되기 어렵기 때문에 안전자산으로 부각될 가능성이 높지… read more

“비트코인=디지털 금”…강남 부자들에도 통할까?

암호화폐 비트코인을 ‘디지털 금(digital gold)’으로 대우해야 한다는 주장이 잇따르고 있다. 안전자산의 대표주자인 금처럼 통화가치에 연동되지 않으면서도 희소성이 있다는 공통점 때문이다. 최근 비트코인과 금 가격의 상관관계를 보면 이 같은 공식에 힘을 실어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블룸버그에…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