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이그 라이트, 110만 비트코인 절반 지급 판결…비트코인 매물 시장 충격? 

본인을 비트코인 창시자라고 주장하는 크레이그 라이트(Craig Wright) 박사가 비트코인 110만 개 중 절반을 고(故) 데이브 클레이만(Dave Kleiman) 가족에게 지급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온 가운데, 이 같은 결정이 비트코인 가격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7일(현지시간)암호화폐… read more

‘사토시 나카모토’ 주장 인물 두번째 글 공개 “98만개 비트코인, 모두 분실”

자신이 비트코인의 창시자인 ‘사토시 나카모토’라고 주장한 이가 19일(미국 동부시간) 오후 4시 두번째 글을 공개했다. 그는 이 글을 통해 자신의 이름을 포함한 개인사를 고백했다. 또한 98만 개의 비트코인은 하드 드라이브 문제로 모두 분실한 상태라고 덧붙였다.  19일(현지시간) 그는… read more

BSV, 20% ‘껑충’…크레이그 라이트 “내가 사토시, 아니면 징역 20년”

3일 비트코인SV(BSV)가 20% 가까이 폭등했다. BSV 진영의 수장 크레이그 라이트(Craig Wright) 박사가 스스로를 비트코인의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라고 소개하며, 사토시를 사칭하는 이들에게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암호화폐 시세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read more

‘BSV 수장’ 크레이그 라이트, 상장폐지에 입열어…“날 침묵시키려해”

스스로 비트코인의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라고 주장하는 비트코인SV(BSV)의 수장 크레이그 라이트가 “암호화폐 업계 사람들이 나를 침묵시키려고 한다”고 말했다. 최근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와 크라켄은 라이트에 대해 비난하며 비트코인SV를 상장폐지한 바 있다. 18일 엔체인의 수석과학자 라이트는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read more

[인사이트] 사토시 등장·수만개 이동 포착…’비트코인이 심상치 않다’

비트코인의 내부 사정이 심상치 않다. ‘비트코인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의 것으로 알려져 있는 계정에 새로운 단어가 게재됐고, 한 번에 수만 개의 비트코인이 옮겨지는 사례가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가장 큰 이슈가 됐던 것은 사토시의 계정…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