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enezuelaVenezuela

베네수엘라 야당 “대통령이 암호화폐 발행으로 사기를치고 있다.”

베네수엘라의 야당이 대통령 니콜라스 마두로(Nicolas Maduro)의 석유기반 암호화폐 페트로(Petro) 발행 계획에 대해 “전혀 실체가 없는 사기다.”라고 강도 높게 비난했다. 페트로는 베네수엘라 정부의 보증 아래 베네수엘라가 보유한 석유 매장량과 동일한 가치를 보유하기 때문에 초기 가치는 약 5억… read more

검찰, 2,000억 원대 암호화폐 채굴 사기 수사 중

암호화폐 채굴을 미끼로 한 2,000억 원대 폰지 사기가 벌어지는 정황을 검찰이 포착했다. 인천지검 외사부는 2,700억 원대의 폰지 사기를 펼친 마이닝맥스(Mining Max)의 사장 및 핵심 임직원을 구속했다. 마이닝맥스는 이더리움 채굴을 미끼로 투자금을 조성한 뒤 이를 수익이라고 되돌려주며… read more

비트코인 골드 지갑 사기로 300만 달러 피해 발생

비트코인 보유자들에게 에어드랍(Airdrop)된 비트코인 골드를 받으려는 사용자들을 노린 사기의 피해 금액이 330만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보고됐다. 이번 사기 사건의 범인은 ‘마이비티씨월렛닷컴(Mybtgwallet.com)’의 운영자로 알려졌다. 범인은 비트코인 골드 지갑 복구에 필요하다며 서비스 사용자들에게 개인 키(Private Key)를 자신에 보낼… read more

미국 금융거래위원회 위원장, ICO 가격 조작 위험 경고

미국 금융거래위원회(SEC,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의 제이 클레이튼(Jay Clayton) 위원장은 ICO 시장이 매우 불투명하고 가격 조작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고 경고했다. 실무 법률 연구소(Practicing Law Institute)가 주체한 세미나에서 클레이튼 위원장은 암호화폐를 페니스탁(Penny Stock·투기적 저가주)에 비교하며 순진한 투자자들이… read more

캐나다 경찰청, 비트코인 세금 관련 사기 주의 당부

캐나다의 요크(York) 지방 경찰청은 국세청을 빙자한 암호화폐 사기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CBC 뉴스에 의하면 40여명의 피해자들이 약 34만 캐나다 달러(26.7만 달러)의 사기 피해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기꾼 일당은 캐나다 국세청 직원임을 사칭하며 비트코인 ATM을 이용해 돈을…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