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뮤다 정부, 민간 결제플랫폼 ‘스테이블하우스’ 손잡고 디지털 토큰 시범사용 추진

버뮤다 정부가 디지털 토큰의 시범 사용을 추진한다. 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이날 버뮤다 정부는 현지 민간 결제 플랫폼 스테이블하우스와 손 잡고 이같은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버뮤다 정부는 디지털 토큰을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read more

버뮤다, 스테이블 코인으로 세금 받는다…“세계 최초”

영국령 버뮤다가 세계 최초로 암호화폐를 세금 납부수단으로 채택했다. 버뮤다는 서클(Circle)사와 제휴해 스테이블코인 USDC(USD Circle)로 세금을 납부할 수 있게 했다. 1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버뮤다 정부는 “미국 달러화에 고정된 서클사의 스테이블코인으로 세금 납부가 가능하도록… read more

‘이색 패션’ 바이낸스 CEO 버뮤다 방문, 1,500만 달러 투자 약속

카리브해의 섬나라 버뮤다와 세계 최대 거래소 바이낸스(Binance)가 블록체인과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양해각서(MOU, Memorandum of Understanding)를 채결했다. 바이낸스는 버뮤다의 블록체인 교육 프로그램 개설을 위한 투자를 약속했다. 바이낸스의 자오창펑(Zhao Changpeng) CEO는 버뮤다의 핀테크 산업 육성 제도가 바이낸스의… read more

버뮤다, 암호화폐 사업을 위한 친-ICO 입법안 작성

버뮤다 정부가 친-ICO 규제를 도입하기 위한 절차를 시작했다고 버뮤다 총리가 밝혔다. 재무부 장관 데이비드 버트(David Burt)는 하원의회에 규제 법안의 초안을 제시하면서, “버뮤다가 핀테크 세계에서 리더가 되길 원하며, ICO를 진행하는 회사에게 법적 안정성을 제공하고자한다”고 덧붙였다. 법안에 따르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