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6900달러로 하락…2조원 규모 다단계 사기 탓?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7000달러 아래로 하락했다. 20억 달러(2조3376억 원) 규모의 역대급 암호화폐 다단계 사기였던 플러스토큰이 비트코인을 추가 덤핑할 수 있다는 의혹이 나오면서 주요 암호화폐가 급락하는 분위기다. 17일 오전 9시 20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read more

1만 달러 위태 비트코인 연말까지 조정?… “8500달러 하락 가능성도”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1만 달러 붕괴 이후 소폭 반등했다.  연말까지 조정장이 연출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8500달러까지 하락할 수도 있다는 전망도 제기됐다.  16일 암호화폐 시세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전 11시 55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 read more

비트코인 3600달러선 추락…암호화폐 전체 시총 16조 허공에

암호화폐 시장이 새해 들어 처음으로 휘청했다.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은 하루 만에 4060달러에서 3660달러로 떨어졌고, 암호화폐 시장 전체 시가총액은 약 144억 달러(한화 16조 원)를 허공에 날렸다. 비트코인에 대한 대규모 매도세와 이더리움 클래식의 이중지불 논란이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