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CBDC 시범운영 결제액, 4000억 원 상당…두 달 새 2배 늘어

중국에서 시범운영 중인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의 결제액이 현재까지 20억 위안(한화 약 3394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중국 중앙은행의 이강 총재는 홍콩 핀테크위크 컨퍼런스에서 “지금까지 디지털 위안화 시범 프로그램이 400만 건… read more

中 인민은행의 디지털 위안 시범적용 테스트, 사용자 95%가 실제 소비활동 참여

중국 인민은행이 선전시에서 진행한 디지털 위안화 시범적용 테스트에서 95%의 사용자가 실제로 소비활동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인민은행은 선진시민 5만 명에게 200위안(한화 약 3만4000원) 규모의 디지털 위안화를 지급해 일주일간 사용토록 하는 디지털 화폐공개 테스트를 진행한 바 있다…. read more

中 인민은행 “디지털 위안화 시범운영 성공적”…”11억 위안 거래 처리완료”

중국 인민은행이 디지털 위안화를 시범 운영한 결과, 11억 위안(한화 약 1894억 원) 규모의 시범거래가 성공적으로 처리됐다고 발표했다. 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중국 인민은행의 판 이페이 부총재는 국제금융운영세미나 2020 연설을 통해 올 4월부터 8월까지 선전,… read more

中 인민은행 “CBDC는 세계 금융업계 ‘새로운 전쟁터'”…”디지털 위안화로 달러 잡는다”

중국 인민은행(PBoC)이 “디지털화폐(CBDC)를 발행하면 달러의 역할이 약화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인민은행은 자체 발행 잡지를 통해 “디지털 화폐 발행은 세계 금융 업계의 ‘새로운 전쟁터’”라며 이같이 밝혔다. 인민은행은 “중국이 CBDC를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read more

중 인민은행 부총재 “디지털 위안화는 법정화폐의 디지털 표현”…”동일한 법규 적용”

중국의 인민은행(PBoC) 부총재가 “‘디지털 위안화’는 공화국 공식 통화의 디지털 표현”이라고 규정했다. 1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PBoC의 판 이페이 부총재는 언론 기고문을 통해 디지털 위안화 운영 및 규제 원칙을 발표했다. 판 이페이 부총재는 “디지털 위화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