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베이스 “현 시점 비트코인이 금보다 낫다”…이유 보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현 시점에서 금보다 비트코인에 대한 장점이 부각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지난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 디크립트 등에 따르면 이날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Coinbase)는 블로그를 통해 “비트코인이 금보다 뚜렷한 장점을 보유했다”는 내용이… read more

‘디지털 금’ 타이틀 놓고 “맞다 VS 아니다”…비트코인 운명은?

비트코인을 둘러싼 ‘디지털 금(digital gold)’ 타이틀에 대한 논란이 뜨겁다. 글로벌 위기 때마다 위험자산과 반대로 움직이던 것과 달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가 커지면서 오히려 위험자산과 같은 방향으로 움직였기 때문이다. 전문가들도 ‘디지털 금’을 놓고 엇갈린 의견을 보내는 가운데 … read more

“너무 빠졌다”…8800불 지지하는 비트코인, 반등 시작일까

비트코인이 닷새만에 반등하며 8800달러를 회복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에 디지털 안전자산으로 평가받던 이번 달 초와 달리 조정 국면이 이어지자 저가 매수세가 유입된 것으로 풀이된다. 28일 오전 10시 50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 read more

‘디지털 안전자산’ 명성 흔들린 비트코인…8000불대 추락 이끈 원인은

비트코인이 7% 급락하며 8000불대로 내려앉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공포감이 확산되면서 ‘디지털 안전자산’이란 주장이 타격을 받은 가운데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거부 소식도 악재로 작용했다. 27일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전 10시 50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 read more

신종코로나 공포에 뛴 비트코인…랠리 후 숨고르기 장세, 전망은

비트코인이 9300달러선에서 숨고르기를 하고 있다. 최근 신종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공포 확산 속에 3개월 최고 수준까지 올랐지만, 상승 피로감에 주춤하는 모습이다. 4일 오전 10시4분 암호화폐 시황정보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 동시대비 0.86% 하락한 9318.75달러에 거래됐다. 거래대금은 300억 달러로… read more

“신종코로나로 경제 불확실성 ↑”…금값 따라 오르는 비트코인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공포 속에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전통 안전자산인 금과 함께 디지털 안전자산으로 평가받는 비트코인도 부각되는 것으로 풀이된다. 31일 오전 10시20분 암호화폐 시황정보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