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값 뛰자 비트코인, 5% 급등…블룸버그 “이 추세면 BTC 1만8000불”

암호화폐(가상자산) 비트코인(BTC)이 5% 가까이 급등했다. 비트코인은 연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는 국제 금값을 따라 움직이고 있다. 6일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전 9시 4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 동시대비 4.94% 상승한 1만1760.04달러에 거래됐다. 거래대금은 243억 달러… read more

‘금값’ 따라 가는 비트코인…1만1000불대서 숨고르기

암호화폐(가상자산) 시가총액 1위 비트코인이 1만1000달러 초반에서 소폭 하락했다. 미국 주식과 높은 상관관계를 연출하던 비트코인은 최근 안전자산 ‘금’을 따라 움직이며 ‘디지털 금’의 역할을 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31일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전 9시 12분 기준… read more

“전세계가 비트코인에 주목하는 이유?”…피델리티 보고서 보니

피델리티 디지털 에셋이 저금리 기조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경기부양책이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을 이끌고 있다고 진단했다. 3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피델리티 디지털 에셋은 전날 보고서를 통해 “기록적인 저금리, (코로나19에 따른)전례없는 글로벌 양적완화 및 경기부양책,… read more

“비트코인, 안전자산 역할”…급등세 분석한 드비어그룹 CEO 발언은?

글로벌 금융 컨설팅 업체 드비어 그룹의 니겔 그린(Nigel Green) 최고경영자(CEO)가 최근 급등한 비트코인에 대해  안전자산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미중 갈등 같은 지정학적 이슈가 발생하면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가 ‘디지털 금’으로 평가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 28일(현지시간)… read more

“‘디지털 금’ 맞다”…아브라CEO가 보는 비트코인은?

암호화폐 월렛 서비스인 아브라(Abra)의 창업자 빌 바히드 최고경영자(CEO)가 비트코인을 ‘디지털 금(digital gold)’으로 부르는 것에 동의한다고 밝혔다. 1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바히드 CEO는 이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바히드 CEO는 “오늘날 비트코인이 전통적인 투자 시장과… read more

강세장 전망한 블룸버그 보고서…7100불 회복한 비트코인

암호화폐(가상자산) 대장주 비트코인이 4% 가까이 오르며 7100선 위로 올라섰다. 블룸버그는 올해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으로 인정받으며 시장에서 성숙한 한해를 보낼 것이라며 강세장을 연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23일 오전 9시 53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 read more

‘디지털 금’ 타이틀 놓고 “맞다 VS 아니다”…비트코인 운명은?

비트코인을 둘러싼 ‘디지털 금(digital gold)’ 타이틀에 대한 논란이 뜨겁다. 글로벌 위기 때마다 위험자산과 반대로 움직이던 것과 달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가 커지면서 오히려 위험자산과 같은 방향으로 움직였기 때문이다. 전문가들도 ‘디지털 금’을 놓고 엇갈린 의견을 보내는 가운데 … read more

“너무 빠졌다”…8800불 지지하는 비트코인, 반등 시작일까

비트코인이 닷새만에 반등하며 8800달러를 회복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에 디지털 안전자산으로 평가받던 이번 달 초와 달리 조정 국면이 이어지자 저가 매수세가 유입된 것으로 풀이된다. 28일 오전 10시 50분 기준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날… read more

‘디지털 안전자산’ 명성 흔들린 비트코인…8000불대 추락 이끈 원인은

비트코인이 7% 급락하며 8000불대로 내려앉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공포감이 확산되면서 ‘디지털 안전자산’이란 주장이 타격을 받은 가운데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거부 소식도 악재로 작용했다. 27일 암호화폐 시황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전 10시 50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 read more

‘중동불안’ 완화에 뒷걸음질 비트코인…’안전자산’ 눈도장?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중동 긴장 완화 속에 7800달러대까지 밀렸다. 최근 8300달러를 돌파하며 단기 급등했지만, 미국이 이란에 군사 보복이 아닌 경제 제재를 택한데다 미중 무역합의 기대감 속에 디지털 안전자산으로 간주되는 비트코인의 가격이 떨어지고 있다. 10일 오전 9시… read more

“잠자던 금반지가 디지털 금으로”…e금과 실물금 교환 가능 플랫폼 ‘눈길’

“집에서 잠자고 있는 돌반지나 금목걸이를 디지털화된 e금으로 교환할 수 있습니다. 걷는 만큼 e금으로 보상을 받을 수도 있고요. 실생활 속에서 안전하고 쉽게 디지털화된 금을 거래할 수 있어요.” 한국금거래소디지털에셋(KorDA)사업기획팀 박성욱 팀장은 지난 4일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열린 소프트웨이브… read more

“비트코인=디지털 금”…강남 부자들에도 통할까?

암호화폐 비트코인을 ‘디지털 금(digital gold)’으로 대우해야 한다는 주장이 잇따르고 있다. 안전자산의 대표주자인 금처럼 통화가치에 연동되지 않으면서도 희소성이 있다는 공통점 때문이다. 최근 비트코인과 금 가격의 상관관계를 보면 이 같은 공식에 힘을 실어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블룸버그에…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