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15개월만에 1만불 돌파…상승 이끈 3가지 요인은?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1만 달러를 돌파했다. 비트코인 가격이 1만 달러를 넘어선 것은 지난해 3월 이후 처음이다. 업계에서는 페이스북의 ‘리브라’ 효과가 가격 상승을 부채질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인도의 ‘비트코인 금지령’이 되려 가격을 끌어올렸다는 분석도 나온다. 시황정보 분석… read more

7100달러 돌파한 비트코인, ‘언제까지 오를까’…거래금액 17개월래 최고치

12일 오전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7100달러 선을 넘었다. 거래금액은 2017년 12월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시장 전문가들은 어느 시점에 조정장에 접어들지 예의주시하는 모양새다. 시황정보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기준 비트코인은 7176달러로  전날 같은 시간보다… read more

비트코인 4000달러 회복…암호화폐 전체 시총 6조 ‘껑충’

‘암호화폐 대장주’인 비트코인 가격은 4000달러 선을 회복했다. 암호화폐 전체 시가총액은 1381억 달러(한화 154조)로 전날보다 61억 달러(한화 6조8100억 원) 증가했다. 암호화폐 가격 상승세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양적완화 발언 덕으로 풀이된다. 시세 차트 분석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read more

‘크리스마스 악몽’ 암호화폐 시총 19조 허공에…원인은?

크리스마스의 기적은 없었다.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은 다시 3800달러 선으로 밀려났고, 암호화폐 시가총액 170억 달러(한화 19조 원)가 사라졌다. 급등세를 보이던 비트코인캐시도 180달러 대로 내려왔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통화정책 강화, 일본 인터넷기업의 채굴기 사업 중단 등이 가격을 끌어내린 것으로… read more

미국 금리인상이 ‘비트코인’에 미치는 영향…답은 ‘두 가지’

미국 기준금리가 올랐다. 올해 들어 네 번째다. 19일(현지시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예고대로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을 단행했다. 또 Fed 제롬 파월 의장은 내년 정책금리 인상 횟수를 기존 3회에서 2회로 줄이겠다고 발표했지만, 긴축기조 자체는 유지하겠다는 뜻을 분명히했다. 주식시장은 이같은…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