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공공기관 첫 블록체인 플랫폼 공개

한국조폐공사가 25일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위변조 확인 플랫폼을 공개했다.  

조폐공사는 이날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8 위변조방지 보안기술 설명회’에서 첨단 위변조방지 보안기술의 하나로 ‘KOMSCO 신뢰플랫폼’을 소개했다. 이는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해 모바일상에서 신분이나 문서 등이 진본임을 입증하는 플랫폼이다.

조폐공사는 내년 초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지역사랑 상품권 시범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해당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상에서 공공 진본성 인프라를 제공하겠다는 설명이다.  

이날 블록체인 플랫폼 외에도 물 사용량을 검침하는 수도미터기용 보안모듈, 안전 QR코드 등 다양한 보안 기술이 공개됐다.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화폐나 주민증 등 국가 필수 제품을 만들면서 개발한 첨단 위변조방지 기술을 활용해 더욱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