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항공사, 블록체인 통해 유통비용 절감 나서

항공사 에어캐나다가 블록체인 기반 여행 플랫폼에 참여한다. 24일 에어캐나다는 보도자료를 통해 스위스 스타트업 와인딩트리가 개발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을 사용한다고 밝혔다.

에어캐나다는 블록체인 기반 여행 유통 플랫폼을 통해 항공 유통, 여행 상품 판매 과정을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공급업체가 직접 항공사 재고 상황을 확인하는 시스템도 마련한다.

에어캐나다 글로벌 상품 유통 이사인 케이트 웰리스는 “항공사의 다이렉트 커넥트 API(Direct Connect API)를 와인딩트리의 퍼블릭 블록체인과 통합해 블록체인에 익숙한 고객들이 자사 콘텐츠에 직접 접근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근 항공업체들은 잇따라 블록체인 기술을 서비스에 적용하고 있다.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에어프랑스도 와인딩트리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에어프랑스는 “중간과정을 덜어냄으로써 공급업체에 더 이익을 주고, 고객들에게 유익한 여행 상품을 제공하는 데 블록체인이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