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암호화폐로 공공요금 청구서 결제 가능해져

호주에서 암호화폐로 청구서 결제가 가능하게 됐다.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트리(Cointree)는 자동 결제 청구 플랫폼 고빌(Gobbill)과 파트너십을 맺어 암호화폐를 지닌 호주인들이 암호화폐로 공공요금 등의 청구서를 지불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파트너십을 통해, 코인트리에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는 사용자들은 암호화폐로 지불이 가능해진다. 고빌 유저 또한 암호화폐 지갑이나 은행 계좌, 신용카드로 지불이 가능해진다.

고빌의 셴든 이완스(Shendon Ewans) 대표는 코인트리와의 파트너십에 대해 “디지털 화폐가 상용화되기를 고대하던 고객들에게 의미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디지털 화폐는 주류가 될 겁니다. 고빌은 고객들의 선택의 폭을 넓히고 편리성을 높이기 위해 전폭으로 지지할 의향이 있고요. 우리는 몇년 안에 많은 고객들이 암호화폐로 청구서 결제하는 것을 선호하게 되기를 바랍니다”

코인트리 제스 렌든(Jess Renden) 업무팀장은 “코인트리는 이미 사용자들이 청구서를 암호화폐로 결제할 수 있는 자체 서비스를 가지고 있었지만,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암호화폐를 경험해보지 못한 사람들이 더 쉽게 경험해볼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