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은행, 호주 연방은행에 블록체인 기술 이용한 채권 발행 요구

호주연방은행(Commonwealth Bank of Australia, 이하 CBA)이 10월 보도자료를 통해 세계은행이 블록체인에 대한 독점적인 채권 발행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CBA는 세계 최초로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채권(bond-i)을 발행하고 관리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세계은행과 CBA는 현재 프라이빗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사용하고 있지만, CBA는 이후 다른 블록체인을 도입할 의향도 있다며 열린태도를 보였다.

또한, 최근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는 플랫폼의 보안 및 탄력성을 평가하기 위해 검토를 실시한 바 있다.

두 기관은 공동 발표를 통해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자본을 모으고, 증권을 거래하고, 영업 속도를 높이고, 규제감독하는 여러 과정을 단순화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채권은 여러 투자자들과 협의를 거쳐 발행될 예정이며, 아직 출시 규모와 날짜에 대해선 확정된 바가 없다.

Image: Shutterstoc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