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미국연방예금보험공사 의장, “비트코인에 대한 규제 멈춰야 한다”

sheila bair

미국 연방예금보험공사(FDIC, U.S. Federal Deposit Insurance Corporation)의 실라 베어(Sheila Bair) 전 의장이 비트코인에 대해 긍정적인 의견을 내놓았다.

그녀는 야후 금융에 기고한 논평을 통해 비트코인이 본질적인 가치가 없기 때문에 불법으로 규정되어서는 안된다고 밝혔다.

베어 전 의장은 비트코인은 지금 사용되고 있는 법정화폐와 공통점이 많다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녀는 법정화폐는 거래 수단이 필요해 만들어졌으며, 법정화폐가 근본적인 가치를 가졌다기보다는 사회적으로 공유되는 가치에 대한 인식에 그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

베어 전 의장은 “정부는 비트코인의 가치에 대한 논쟁보다는 정부 정책이 비트코인 열풍을 부추기고 있는 건 아닌지에 대해 고민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녀는 “상업이 발달한 때로부터 인간은 근본적으로 가치가 없는 물건에도 가치를 부여해 왔다. 특히, 화폐와 같은 거래 수단은 타인이 그 가치를 인정하는 순간 가치가 생긴다.”라고 주장했다.

베어 전 의장은 2006년부터 2011년 까지 미국연방예금보험공사(FDIC, Federal Deposit Insurance Corporation)의 의장을 엮임 했으며, 퇴임 이후 다양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자문 역할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