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 재단 존 최 “이오스, 경쟁 관계라고 생각하지 않아”

이더리움 재단의 존 최 연구원이 이더리움과 이오스를 경쟁 관계로 생각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

18일 진행된 비욘드블록 서밋 미디어 룸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존 최 연구원은 “이더리움과 이오스를 경쟁자로 보는 시각이 있는데,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 대해 “이더리움 커뮤니티는 ‘누군가를 이겨야 한다’ 이렇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답변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밝힌 블록체인의 비전에 대해서는 “(블록체인 기술이) 실행과 어덥션으로 이어져야한다고 생각한다”며 “새로운 기술이 새롭게 파생되는 상품에 사용이 되는지가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블록체인에 있어 한국 경제가 정말 눈부신 경제 성장을 했다”며 “한국 중소기업들의 전세계적인 접근성이 가능해졌으니 대기업 뿐 아니라 작은 기업들도 혜택 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