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탈릭 부테린, 중앙화된 암호화폐 거래소 맹비난

이더리움(ETH) 공동 개발자인 비탈릭 부테린(Vitalik Buterin)이 6일 테크크런치(TechCrunch)와의 인터뷰에서 중앙화된 거래소를 향해 “지옥불에 타버렸으면 좋겠다” 라며 맹비난을 해 눈길을 끌고 있다.

부테린은 “더 나은” 탈중앙 플랫폼을 개발함으로써 암호화폐 커뮤니티가 중앙화된 암호화폐 거래소의 권력을 뺏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더리움 개발자는 중앙화된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약 천만 달러의 상장 수수료를 부과함으로써 특정 암호화폐만 키울 위험을 갖고 있다는 점을 비판했다.

탈중앙화 거래소(DEX)는 중앙화 거래소와 달리 사용자가 자신의 암호화폐 프라이빗 키를 보유할 수 있게 되어 있다. 다만 탈중앙화 거래소는 중앙화 거래소에 비해 유동성이 상대적으로 부족하다는 단점을 갖고 있다.

한편, 여러 전문가들은 마이닝풀 간의 결탁으로 네트워크가 조작될 가능성을 제시하며, 이더리움 네트워크의 탈중앙화 정도에 대해 의혹을 제기해오던 참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