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해킹 피해액 정정 공지… ‘수수료 무료 + 이자 지급’ 이벤트 진행한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지난 6월 20일에 일어난 해킹 사건에 대한 업데이트를 공지했다.

Image: 빗썸카페

빗썸은 지난 해킹 사건의 피해액을 350억 원에서 190억 원으로 정정했다. 빗썸이 공개한 공지에 따르면, 해외 거래소들과의 협업과 탈취 가능성이 있었던 암호화폐를 콜드 월렛(Cold Wallet)으로 이동하는 조치를 통해 피해 가능성이 있던 자산의 일부가 보존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빗썸은 각 암호화폐의 피해량을 상세하게 공지했다. 이번 사건에서 가장 많이 탈취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 리플, 이더리움 순으로 ‘이더리움 기반 ERC-20 토큰이 탈취되었다’라는 소문과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되었다.

빗썸은 해킹 사건 이후로 입출금이 정지된 것에 대한 보상으로 이벤트를 공개하기도 했다.

오늘부터 별도 공지일 까지 모든 빗썸 회원들은 무료로 지급되는 ‘무료 수수료 쿠폰’을 지급받아 거래 수수료 없이 암호화폐 거래를 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출금 보상 신청’ 접수를 하는 회원들을 대상으로 매일 연이율 10%에 상응하는 이자를 에어드랍 형태로 지급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