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르다노 공동 창립자, “월스트리트, 암호화폐 시장에 엄청난 자본 공급할 것”

카르다노(ADA)의 공동 창립자인 찰스 호스킨슨(Charles Hoskinson)이 지난 21일 트위터를 통해 “월스트리트가 암호화폐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하면 막대한 자본이 유입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최근 해킹 사건 등으로 인해 암호화폐 시장이 죽었다고 주장하는 여러 언론을 언급하며, “그들은 규제가 준비되었을 때 월스트리트가 암호화폐 시장에 진입할 것이라는 사실을 간과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인마켓캡 시가총액 기준 8위를 차지하고 있는 카르다노는 약 35억 달러의 시가총액을 보유하고 있다. 찰스호스킨스는 이더리움(ETH), 암호화폐 스타트업 인빅터스(Invictus) 및 암호화폐 기술회사 IOHK의 창립멤버다.

올해부터 암호화폐 시장에 기관이 유입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미국의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Coinbase)는 기관 유입을 대비해 ‘커스터디 서비스, 코인베이스 마켓, 코인베이스 프라임, 기관 전용 컨설팅 서비스’ 등 기관 투자자를 위한 서비스를 공개한 바 있다.

또한, 나스닥(Nasdaq)의 아데나 프리드먼(Adena Friedman) 대표는 암호화폐 시장의 규제가 확립되면 나스닥 증권 시장 내에서 암호화폐를 거래하게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같이 기관의 유입이 본격화되기 위해선 ‘규제’가 뒷받침되어야한다. 따라서, 올 한해 SEC를 비롯한 다양한 규제당국들의 행보가 주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