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 터미널, 후오비 암호화폐 지수 포함시켜

유료 금융 모니터링 서비스인 블룸버그 터미널(bloomberg Terminal)이 곧 암호화폐 거래소인 후오비의 암호화폐 지수를 포함시킬 예정이라고 코인텔레그래프가 21일 보도했다.

블룸버그 터미널은 또한 테더(USDT), 비트코인(BTC), 라이트코인(LTC), 비트코인캐시(BCH) 등 아홉 개의 암호화폐 거래쌍도 포함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후오비 10 지수’는 후오비 그룹이 만든 것으로 자산 분류와 총평균법에 기반하여 계산되며, 후오비 거래소에서 거래되는 상위 10개 디지털 자산의 실적을 추적하는 데 사용된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블룸버그 터미널이 추가한 암호화폐 지수는 암호화폐가 주류 금융 시장권에 편입될 거라는 신호로 보인다. 후오비 그룹의 CEO인 청 후이싱(Cheng Huixin)은 “이 지수는 시장의 전반적인 추세를 반영하며, 인덱스 투자는 투자 위험을 분산시켜주므로 성숙하면서도 이성적인 투자 방법이라 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현재 후오비는 코인마켓캡상 일일거래량 기준으로 세 번째로 큰 거래소이며 지난 24시간 동안 약 5억 달러어치의 거래량을 기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