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비시 UFJ 금융그룹, 2019년에 자체 암호화폐 발행 계획

일본의 미쓰비시 UFJ 금융그룹(MUFG)이 2019년 초에 자체 암호화폐를 발행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현재 자산 규모 기준 세계 5위 은행인 MUFG는 올해 1월 일본은행 최초로 암호화폐를 발행할 계획을 발표한 후 본격적인 실행 단계에 들어선 것으로 보인다.

일본 현지 언론 NHK에 따르면, MUFG는 은행고객 중 약 10만 명을 대상으로 MUFG 코인(MUFG가 발행한 암호화폐 명칭) 사용 실험을 실시할 계획이다.

MUFG 측은 실험 참가자들이 앱을 통해 예금을 자동으로 MUFG 코인으로 변환해 사용하도록 하여 기능 및 보안상 문제가 없는지 점검할 것이라고 밝혔다. NHK 보고서에 따르면 1 MUFG 코인은 1엔과 동등한 가치를 지닌다.

NHK에 따르면 실험 참가자들은 음식점, 편의점 등에서 해당 암호화폐를 사용할 수 있으며, 다른 참가자의 계좌로 송금할 수도 있다.

한편, 일본 내 거대 기업들의 암호화폐 산업 진출이 더욱 활발해지고 있다. 야후 재팬은 2018년 가을에 새로운 암호화폐 거래소를 출시할 것이라 발표했다.

Image: Shutterstoc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