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그룹 CEO, “비트코인의 위협으로 국가 암호화폐 생길 것”

씨티그룹의 마이클 콜뱃(Michael Corbat) CEO는 비트코인의 위협으로 국가에서 암호화폐를 발행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콜뱃은 암호화폐는 금융시장이 마주하는 ‘현존하는 위협’이며, 정부는 암호화폐가 정부의 데이터, 세금, 탈세, 고객신원확인(kyc) 능력을 혼란시키도록 방치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추가적으로, 그는 정부기관에서 암호화폐보다는 디지털화폐를 발행하게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콜뱃 CEO는 블록체인 기술의 가능성은 인정하지만 암호화폐가 실생활에서 사용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어려움이 많다고 말했다.  

한편, 씨티은행은 자사의 암호화폐인 ‘시티코인(Citicoin)’을 상용화하여 국제 외환거래 업무에 적용하는 방안을 찾고 있으며, 나스닥(Nasdaq)과 함께 블록체인 기반 비상장 주식거래 플랫폼을 연구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