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은행들의 금지 결정, 마스터사의 수익에 영향 미쳐

마스터 카드의 최고 재무 책임자는 2018년 1분기에 주요 은행들이 지불 카드로 암호화폐를 구입하는 것을 금지한 조치에 따라 해외 거래량이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마르티나 훈트-메이진(Martina Hund-Mejean)은 “기업의 해외 지급액이 2018년 1분기에는 작년의 동기간에 비교해 19% 증가했다. 그러나 올해 1분기 해외 지급액을 2017년 마지막 분기와 비교했을 때에는 2% 하락했다. 그 이유는 암호화폐 거래가 줄어들었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마르티나는 이어서 “미국에서 많은 은행들이 카드로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것을 금지하면서 암호화폐 거래량이 현저히 감소했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몇 개월 간 JP모건 체이스(Morgan Chase), 뱅크 오브 아메리카(Bank of America), 뱅크 오브 몬트리올(Bank of Montreal), 캐피털 원(Capital One), 시티(Citi) 은행 등이 암호화폐의 가격 변동성이 신용 위험을 높일 수 있다는 이유로 암호화폐 구매를 금지했다.

이러한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새로운 규제와 불확실성이 암호화폐 거래량을 감소시킨 것으로 보인다.

마스터 카드의 아제이 뱅가(Ajay Banga) 최고경영자는 “암호화폐 거래를 통해 일부 수익이 향상되는 것에 큰 관심을 둘 수가 없는 형편이다. 우리는 암호화폐를 예측하는 것이나 심지어 계산하는 법도 잘 모르기 때문에, 그 수익에 크게 의존할 수 없다.”라고 밝혔다.

 

Image: Shutterstoc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