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재무장관 비트코인 불법 사용 “예의주시”

스티븐 므누신(Steven Mnuchin) 미국 재무장관은 재무부가 비트코인이 불법적인 용도로 사용되는 것에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므누신 장관은 비트코인의 특성상 상황을 예의주시할 필요성이 있다고 언급하면서 다크 웹(Dark web)이 비트코인을 기반으로 운영되는 것에 대해 우려한다고 밝혔다.

추가적으로 미국 내 비트코인 거래소들은 돈 세탁과 사기 방지를 위해 미국의 고객신원확인제도와 은행 비밀법을 준수 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암호화폐에 대한 재무부의 공식 입장 발표는 예정되어 있지 않지만 관련 정부 부처들의 문의가 증가하고, 필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을 인식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