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증권관리위원회, 암호화폐 규제 공동기구 내년 출범 예정

국제증권관리위원회(IOSCO)가 내년에 암호화폐(가상자산) 규제 공동기구를 출범할 예정이다.

1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IOSCO의 애슐리 알더 의장은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전세계적으로 암호화폐 규제를 조정하는 공동 기구가 내년 중 현실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디지털화폐 시장이 급속히 성장하고 있다”며 “주류 금융과 융합이 확대되면서 암호화폐는 전세계 규제기관의 최우선 초점 영역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암호화폐는 이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기후변화와 함꼐 규제기관이 가장 중점을 두는 3개의 ‘C’ 중 하나가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IOSCO는 증권분야의 감독기준을 논의하는 국제기구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