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연합, NFT 발행기업 당국 등록 의무화 방안 추진 中

유럽연합(EU)이 대체불가능한토큰(NFT) 발행기업의 당국 등록을 의무화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EU가 NFT 발행 기업에 대해 당국에 등록을 의무화하며 발행 주체도 현지 법인으로 제한하는 등의 규제를 강화하는 움직임이 나타났다.

앞으로 EU의 암호화폐 규제법(MiCA)에 NFT 발행과 관련된 규제 내용이 포함되면 NFT 발행기업은 현지 규제당국에 등록해야 한다. 또 유럽 내 NFT를 발행할 수 있는 주체는 탈중앙화 기관이 아닌 현지 법인으로 제한될 전망이다.

프랑스 정부가 EU 이사회 비공개 회의를 위해 작성한 문서는 “MiCA를 준비 중인 EU 이사회가 MiCA에 기존 암호화폐 외에 예술, 엔터테인먼트와 게임 세계의 NFT 자산으로 규제 범위를 확대하려고 하는 중”이라고 전했다.

코인데스크는 “유럽 각국 정부는 NFT가 MiCA 법안에서 제외되기를 원하고 있다”며 “이에 반해 EU 의회는 NFT가 자금 세탁에 악용되는 것을 우려하면서 규제 강화를 원하고 있다”고 짚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