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암호화폐 채굴 제재 가능성 여전히 존재해”

미국의 암호화페 채굴 제재 가능성이 여전히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은 미국 하원 에너지 상업 위원회의 암호화폐 채굴 청문회에서 향후 기후변화와 관련해 암호화폐 채굴을 제재하는 법안이 추가될 수 있다고 진단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청문회는 채굴에 대한 강한 비난 없이 종료됐다. 다만 암호화폐 채굴을 제한하거나 채굴 기업의 에너지 사용량에 제한을 두는 방식으로 조치가 취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청문회 증인 명단에 라이엇, 마라톤 등의 주요 채굴기업들은 오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더블록은 “이번 청문회는 테슬라 없이 전기차 청문회를 한 셈”이라며 “기업들은 자신을 방어할 기회를 얻지 못했다”고 짚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