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 암호화폐 컨설팅 서비스 시작…“금융사∙소매기업 대상”

글로벌 신용카드사 비자(VISA)가 암호화폐(가상자산) 컨설팅 서비스를 시작한다.

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비자는 금융사나 소매 기업을 대상으로 암호화폐 사업에 대한 컨설팅 서비스를 시작한다.

비자는 결제 컨서팅과 분석 부서 내 암호화폐 컨설팅 부서를 신설하고 암호화폐 전 분야에 대한 컨설팅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암호화폐, 대체불가능한토큰(NFT),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CBDC)용 지갑 개발 등의 부문을 다룰 예정이다.

비자는 “조사를 통해 암호화폐 소유자의 40%가 앞으로 1년 이내에 주거래 은행을 암호화폐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은행으로 바꿀 의향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금융사들은 암호화폐 분야에서 경쟁력을 가져가고 싶어한다”며 “우리는 고객들에게 암호화폐 주요 트렌드 영향 조사와 시장 진입 전략 수립 등에 관련된 컨설팅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