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베이스 CFO “디파이 서비스 유통 플랫폼 계획 중”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가 디파이(Defi, 탈중앙 금융) 서비스의 유통 플랫폼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코인베이스의 앨리시아 하스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코인베이스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통해 암호화폐 대출 등 여러 종류의 디파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하스는 “우리의 주요 제품 내에서 타사의 앱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코인베이스 제품과 타사 디파이 제품 선택을 자유롭게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유통을 돕는 역할을 할 것”이라며 “서비스 사용이 쉬워지면서 수십억 명의 사용자들을 디파이로 불러들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우리가 그동안 암호화폐 구매와 판매의 다리 역할을 해왔듯 디파이 분양에서도 다리가 될 것”이라며 “코인베이스와 디파이는 성공적으로 성장하고 공존할 수 있다”고 말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