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암호화폐 전담팀 신설 계획 공개

트위터가 암호화폐(가상자산) 전담팀을 신설하겠다고 밝혔다.

1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트위터는 사내에 암호화폐 전담팀을 신설하고 암호화폐∙블록체인 엔지니어 테스 리니어슨을 영입했다.

테스 리니어슨은 암호화폐, 블록체인, 탈중앙화 기술을 목표로 팀을 꾸리게 될 예정이다.

테스 리니어슨은 “트위터는 암호화폐 이니셔티브를 통해 경계를 넓히길 원한다”며 “암호화폐 커뮤니티들의 아이디어를 활용해 소셜미디어의 한계를 뛰어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암호화폐와 화폐를 관리하는 블록체인 응용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개발자를 지원할 것”이라며 “개발자의 작품과 지역 사회를 지원하는 방법을 모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가 팀을 꾸리게 되면 트위터가 암호화폐를 어떻게 사용할 수 있을지 연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트위터는 최근 서비스 내 콘텐츠 창작자 후원 기능에 비트코인을 후원금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한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