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P모건 “비트코인 공정가치, 현 시세보다 44% 낮아”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이 “비트코인(BTC)의 공정가치가 현 시세보다 약 44% 낮은 3500달러”라고 평했다.

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유투데이는 JP모건은 암호화폐의 번동성을 금과 비교하는 데이터를 인용 “비트코인은 현재 가격인 6만3300달러보다 44% 낮다”며 “비트코인은 금의 변동성과 비교해 휘발성이 높다”고 짚었다.

JP모건은 “비트콩니은 앞으로 더 많은 가격 상승을 할 것”이라며 “그럼에도 BTC의 높은 가격은 매력적이지 않다”고 전했다. 이어 “경제성장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면서 주거용과 상업용 부동산 가격이 모두 오를 것”이라며 변동성이 큰 자산군 대신 부동산 투자를 추천했다. 특히 JP모건의 제이미 다이먼 최고경영자(CEO)는 “비트코인은 어떠한 가치도 없다”고 말한 바 있다.

그러면서 “암호화폐는 더 많은 상승 가능성이 있다”며 “2022년에도 15%대의 완만한 상승세가 가능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