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건스탠리 CEO “암호화폐, 단기간 유행 아니야“…”사업 비중도 높아질 것“

모건스탠리의 제임스 고먼 최고경영자(CEO)가 “암호화폐가 유행으로 그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1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제임스 고먼 CEO는 3·4분기 실적 발표에서 “암호화폐는 단기간 유행은 아니다”라며 “암호화폐가 사라질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고먼 CEO는 “비트코인의 가치가 무엇인지는 알 수 없다”며 “BTC를 지원하는 블록체인 기술은 분명히 매우 현실적이고 강력하다”고 평했다. 이어 “암호화폐가 모건스탠리 사업에서 아직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진 않다”며 “암호화폐는 발전할 수 있고 그에 맞춰 사업 비중도 높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모건스탠리는 지난 3월 자산 규모 200만 달러 이상의 고액 자산가들을 대상으로 BTC 펀드 판매를 시작한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