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SEC, 비트코인 보유 기업에 투자하는 ETF 승인…‘기업 투자형’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BTC) 보유 기업에 투자하는 상장지수펀드(ETF)를 승인했다.

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SEC는 샌프란시스코 기반의 ‘볼트 에쿼티’가 신청한 기업 투자형 ETF ‘볼트 비트코인 레볼루션’ 출시를 승인했다.

해당 ETF는 펀드 자산의 80% 이상을 BTC에 투자한 미국과 해외 기업에 직접 투자하거나 기업과 관련된 옵션, ETF에 투자하는 형식으로 구성됐다. 특히 마이크롯스트레티지(MSTR)에 최대 25%를 투자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볼트 에쿼티는 “테슬라, 페이팔, 스퀘어, 코인베이스, 트위터 등 약 30개 기업의 주요 기업 주식으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것”이라며 “투자 비중은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트코인 가격 변동성이 테슬라나 페이팔 같은 기업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며 “암호화폐에 직접 투자하는 것보다 변동성은 적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코인텔레그래프는 “볼트 에쿼티가 발표한 ETF는 현재 출시된 ETF 중 가장 순수 비트코인 ETF에 가깝다”며 “SEC가 순수 비트코인 ETF를 승인하기 직전이라는 추측이 확산 중”이라고 짚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