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5위 은행 US뱅크, 암호화폐 커스터디 서비스 개시

미국에서 5위 규모를 자랑하는 은행 US뱅크가 암호화폐(가상자산) 커스터디 서비스를 개시했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US뱅크의 군잔 케디아 자산관리와 투자 서비스 부문 부사장은 암호화폐 커스터디 서비스 출시 소식을 알렸다.

케디아 부사장은 “이 서비스를 통해 암호화폐 투자자들이 비트코인(BTC), 비트코인캐시(BCH), 라이트코인(LTC) 등의 프라이빗 키를 보관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이더리움(ETH) 등 기타 암호화폐에 대한 지원도 계획 중”이라고 설명했다.

코인텔레그래프는 “펀드 매니저들과 다른 기관 투자가들이 일년 내내 암호화폐에 대한 노출을 늘려왔다”며 “기관 투자자들을 위한 암호화폐 보관 서비스가 시작되면 디지털 자산의 주류 수용 범위가 넓어질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는 것”이라고 평했다.

한편, 미국에서는 스테이트 스트리트, 뉴욕멜론은행, 노던트러스트 등의 대형 은행들이 앞서 암호화폐 커스터디 시장에 진입한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