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POS 기업 베리폰 “비트코인 결제 받아요”

세계 최대 결제시스템(POS) 기업 베리폰이 비트코인(BTC) 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 최근 비자카드와 마스터카드 등의 결제 대기업들이 뛰어든 암호화폐 결제 시장에 베리폰도 합류하는 모양새다.

28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베리폰은 코인 결제 솔루션 기업 비트페이와 손잡고 미국 소매점들의 암호화폐 결제를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

베리폰은 비트코인뿌난 아니라 이더리움(ETH), 도지코인(DOGE) 등의 암호화폐 결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베리폰의 마이크 풀리 최고경영자(CEO)는 “연말까지 베리폰을 사용하는 미국 소매 상점과 전자상거래 기업들은 암호화폐 결제를 받을 수 있게 된다”며 “POS 단말기로 암호화폐 결제가 가능해지면 비자도 더 많은 옵션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것이 베리폰의 목표”라고 덧붙였다.

베리폰은 전세계 상점에서 약 3600만 개의 POS 단말기를 운영 중이다. 베리폰에 따르면 연간 100억건 이상의 거래를 통해 3500억 달러 상당의 결제를 처리 중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