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증권거래 서비스 로빈후드, 2022년 초 암호화폐 지갑 출시 계획

미국의 증권거래 서비스 로빈후드가 내년 초 암호화폐(가상자산) 지갑을 출시할 계획이다.

22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로빈후드의 크리스틴 브라운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다음달 암호화폐 지갑을 테스트할 것”이라며 “내년 초에는 암호화폐를 직접 전송 및 보관할 수 있는 암호화폐 지갑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 달부터 로빈후드 이용자는 베타 테스트를 신청할 수 있다. 현재 로빈후드는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등 7종의 암호화폐 거래를 지원 중이다. 지금까지 암호화폐를 직접 전송하거나 거래는 불가하고 미 달러화로 교환한 뒤에 거래할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브라운 COO는 “일부 이용자들에게 제한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이후 2022년 초까지 가용성을 100%까지 끌어올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로빈후드는 지난 2018년부터 암호화폐 걸새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한 바 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